이떄 몇 주 동안 계속 육식이 당겼다. 걸신 들린 듯이 고기 고기 노래를 불렀다. 동진님이 퇴근길에 만나서 같이 저녁을 먹자고 했다. 새로 문을 연 IFC몰에 있는 [The Steak House]에 가서 고기를 먹었다. 적포도주도 한 잔 했다. 월요일에는 오전에 출강하고 오후에 수강하는 일정인데다 시간이 빠듯해 점심을 제대로 못 먹을 때가 많다.

[The Steak House]는 VIPS 계열이었다. 일부러 찾을 정도인지는 잘 모르겠고, 데이트 장소로서도 나쁘지 않았지만 4~5인 정도가 함께 가서 메뉴 구성을 다양하게 해서 먹으면 가장 좋을 것 같다. 동진님과 데이트를 하고 고기도 먹어서 좋았다. 음식 사진을 찍기는 했으나, 실내가 어두워 고기가 까맣게 나왔다.  

밤에는 어제 [마카롱]에서 사 온 밀푀유를 간식으로 먹었다.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2년 11월 9일 금요일  (0) 2012.11.09
2012년 11월 8일 목요일  (0) 2012.11.08
2012년 11월 5일 월요일  (0) 2012.11.05
2012년 11월 4일 일요일  (0) 2012.11.04
2012년 11월 3일 토요일  (0) 2012.11.03
2012년 10월 29일 월요일  (0) 2012.10.29
Posted by Captjay

댓글을 달아 주세요